음반이야기

0
 170   9   1
  View Articles

Name  
   곽근수 
Homepage  
   http://sound.or.kr
File #1  
   513MF6GKX2L.jpg (44.7 KB)   Download : 151
Subject  
   폴 토르텔리어(Paul Tortelier, 1914-1990)와 바흐의 무반주 첼로 모음곡


◈ 유투브 감상
Bach : Cello Suite No.2 in D minor
http://youtu.be/jqzSq-xOBqs?si=lPFWzbuk0y3XdfVS


거장 첼리스트 피에르 푸르니에와 고향이 같은 전형적인 프랑스 첼리스트.

데뷔는 파리 음악원을 졸업한 직후던 1930년이었다. 이 무렵부터 1946년까지 여러 오케스트라
에서 일했고, 1947년에 비로소 독주자로 독립한다. 1950년부터 카잘스가 주재하는 프라도의 <카
잘스 음악제>에 수석 첼리스트로 매년 초청되었고, 1956년엔 모교의 교수로 부름 받아 12년간
제자 키우는 일에 전념했다.

바흐의 무반주 첼로 모음곡은 1960년대 초반에 Angel 레이블에서 녹음한 것.

그의 바흐 연주는 리듬에서 두드러진 개성을 나타낸다. 무곡에서 그가 표출하는 리듬은 원초적이
다. 그래서 살아있는 춤을 재현시킨다. 다른 연주자에게서 쉽게 들을 수 없는 두드러진 개성이다.
이러한 개성은 역시 완벽한 기교의 뒷받침이 있어서 가능했다. 인토네이션에 있어서도 그의 설정
은 생생하다.

그런데도 불구하고 그의 연주에서 <지나침>이 없다. 컨트롤이 대단하다. 무언가 폭발할 듯싶은데
그게 그렇질 않다. 빠른 악장에서 그토록 대담하고, 느린 악곡에서 그렇게 짙은 서정을 뿜어 대
면서도 명확한 억제선이 설정되어 있다. 그래서 선을 넘는 폭발이 없다. 바로 이 점이 토르텔리
어의 바흐를 감상하는 포인트다.

특별히 추천하고 싶은 부분은 제3번의 제1악장 전주곡, 제4번 제1악장 전주곡과 제4악장 사라방
드다. 토르텔리어는 1983년에도 이 작품을 녹음했다 (런던, 탬플처치 연주 실황).

◈ 음반
Paul Tortelier
Audio CD (September 7, 2004)
음질 : DDD
CD 2장
Format : Original recording remastered
Label : EMI Classics


Name
Memo
Password
 
     
Prev
   차이콥스키 콩쿠르 / 차이콥스키의 향연

곽근수
Next
   비발디(Vivaldi) / 글로리아(Gloria) RV 589

곽근수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Zety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