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페라이야기

0
 145   8   7
  View Articles

Name  
   곽근수 
Homepage  
   http://sound.or.kr
File #1  
   vincenzo_bellini_285x400.jpg (32.2 KB)   Download : 51
Subject  
   벨리니(Bellini) / 노르마(Norma)

  
◉ 유투브 감상 /
전곡(실황, 시드니 오페라)
Norma-Joan Sutherland, Oroveso-Clifford Grant, Adalgisa-Margareta Elkins,
Pollione-Ron Stevens The Australian Opera Chorus, The Elisabethan Sydney Orchestra,
Conductor - Richard Bonynge
http://youtu.be/GN75XDDm_DI

Casta Diva- Maria Callas
http://www.youtube.com/watch?feature=player_detailpage&v=B-9IvuEkreI

◈ 작곡의 배경
오페라 역사상 가장 유명한 가수의 한 사람이었던 파스타 Giuditta Pasta)조차 초연 당시엔
노래가 불가능하다고 혀를 내둘렀던 작품이었다. 첫 연습 때 "아무래도 어디서 소리를 빌려
와야 되겠네"라면서 자신의 발성으로는 벨리니가 요구하는 고음을 낼 수 없다고 버텼다. 하
는수 없이 벨리니는 개작을 그녀에게 약속해야만 했다. 결과적으로 그녀는 아주 열심히 연
습을 진행시켰고 초연 때는 저 유명한 '정결한 여신이여(Casta diva)'를 훌륭하게 노래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1831년 12월 26일에 스칼라 오페라 극장에서의 초연은 실패했다. 벨리
니의 반대파들의 방해가 심했던 것이 원인이었다. 그러나 그 이후의 공연은 가는 곳마다 성
공을 거두었고 명실상부한 벨리니의 대표작으로 자리를 잡았다.

프랑스 극작가 알랙산드르 수메(Alexandre Soumet)의 원작을 토대로 주제페 펠리체 로마
니가 대본을 썼다.

기원전 50년, 로마군이 갈리아(골)에 침공했을 때 골족과 브리톤족 등 켈트 민족이 신봉하
던 종파(宗派) 드루이드교의 여승장 노르마는 로마의 총독 폴리오네와 가까이 하여 아들 둘
을 낳았다. 그런데 폴리오네가 같은 사원에 있는 젊은 여승인 아달지자와도 관계를 맺어 3
각 관계가 빚어지고 그 사이에서 비극적인 사건이 벌어진다. 그리하여 나중에는 노르마가
화형에처해 진다는 줄거리로 된 비극이다.


노르마는 전형적인 프리마 돈나 오페라로 분류된다. 노르마 역을 맡은 가수는 벨칸토 창법
의 뛰어난 달인이어야 비로소 이 작품을 효과적으로 노래할 수 있고 연기력도 출중해야만
한다. 게다가 2명의 다른 배역도 노르마에 못지 않은 능력을 지녀야 한다. 이런 이유로 이
작품이 자주 상연되지 못하는 것이다. 그러나 이 작품에 대해 벨리니는 "모든 것을 희생시
켜서라도 노르마만은 살리고 싶다"라고 했다. 그만큼 작곡자는 이 오페라에 자신을 가졌음
은 물론, 그의 특성을 유감없이 발휘하였다. 이 정가극(正歌劇)은 베르디 이전의 이탈리아
오페라 중에서 굴지의 명작으로 평가를 받고 있다.

** 때 : 기원전 50년경 로마 공화국의 말기
** 곳 : 갈리아 지방
** 초연 : 1831. 12. 26. 밀라노 스칼라 가극장
** 연주시간 : 제 1막 약 70분, 제 2막 약 60분, 총 2시간 10분
** 등장인물  
노르마 (이르민술 사원의 여승장·오로베소의 딸, 소프라노)  
아달지자 (젊은 여승, 메조 소프라노)
폴리오네 (로마의 갈리아 지구 총독, 테너)  
오로베소 (드루이드교의 고승, 베이스)
클로틸데(노르마의 시녀, 소프라노)
프라비오 (로마의 백인부대 대장·폴리오네의 친구, 테너))
기타 무언역(無言役)의 두아이·승녀·여승·병사 등

** 서곡
벨리니의 서곡 중에서 널리 알려져 있는 것으로 이 곡만 떼어서 단독으로 연주 될 만큼 인
기가 높은 작품이다. 처음에 전관현악의 총주로 엄숙한 화음이 연주되면서 극의 신성한 분
위기를 강하게 암시한다. 뒤이어 플루트와 클라리넷이 조용하게 연주하는 소박한 멜로디로
분위기를 완화시킨다. 계속해서 장중한 행진곡조로 바뀌면서 현악기로 연주하는 빠르고 섬
세한 멜로디가 이어진다. 그 뒤에 노르마의 사랑의 주제와 오페라의 마지막에 나타나는 모
티브 등이 교묘하게 활용되도록 구성하고 있어서 작품의 내용을 암시한다.

제1막 / 드루이드교의 숲속 성지(聖地)
드루이드교는 갈리아(Gallia), 혹은 골(Gaul)족이라고도 불리는 종족이 신봉하는 종교의 일
파이며, 그들의 주거지는 피레네 산맥에서 라인강을 건너 오늘의 벨기에·프랑스 등을 위시
한 독일과 네덜란드의 일부, 스위스의 태반을 포함한 지역이다. 갈리아 전쟁의 결과로 로마
의 지배를 받게 되었고 당연히 기회를 노리며 로마에 반항하고 있는 실정이었다. 특히 드루
이드교 신도들이 로마에 대해 각별한 적개심을 가지고 있었다.

드루이드교의 승려들과 병사들이 지도자인 오로베소와 함께 로마 사람들의 멸망을 기원하기
위하여 밤중에 이 성지에 몰래 온다. 오로베소의 지시에 따라 젊은이들은 모두 동산에 올라
가 달이 떠오르기를 기다린다. 때가 되면 청동으로 만든 큰 방패가 세 번 두들겨 지는데 그
책임은 노르마가 맡고 있었다. 그것을 신호로 하여 오로베소가 봉기하는 방법을 알려 주게
되는 것이다. 그들은 숲 속으로 사라진다.

그들이 떠나가자 로마의 총독 플리오네가 친구 프라비오 대장과 함께 등장한다. 총독은 그
에게 자기는 드루이드 종파의 수석 여승이고, 오로베소의 딸인 노르마와 사이에 아들 둘이
있다. 그러나 지금은 노르마를 섬기는 아달지자에게 더 마음이 끌리고 있다며 “비너스의 제
단아래(Mecoall'altadi…”를 노래한다. 그리하여 로마로 데려갈 생각이라고 말하자, 프라비오
는 "노르마가 복수할 것이니 그런 생각을 버리라"고 권하지만 듣지 않는다.

그때 징과 탐탐 소리가 가까워지고 나팔소리가 울리고 행진곡이 울리는 가운데 사람들이 모
이는 소리가 난다. 프라비오의 도망치자는 말에 폴리오네는 싸워서 이기고 말겠다면서 "새
로운 사랑이 나를 지켜주리"라며 고집을 부리다가 결국은 그곳을 떠난다.

그후 남녀 승려들과 병사들이 제단 앞에 모이자 노르마는 아이들을 데리고 제단 위에 올라
간다. 노르마는 진정으로 폴리오네를 사랑하고 있으므로 양손을 하늘로 펼치면서 혈기에 날
뛰는 사람들을 진정시킨다. “이렇게 봉기하여 그를 해치지 않아도 로마는 멸망할 것이다. 그
러므로 지금 당장 그와 싸운다는 것은 신을 배반하는 것이다.”라고 훈계한 후, 잃어버린 애
인이 자기의 품안으로 돌아올 것을 기원하는 유명한 아리아 “정결한 여신이여(Casta diva)”
를 노래한다. 그리고 다시 마음속의 고민을 호소하는 “Ah! bello a me ritorna(아! 아름다움
이여 내게 돌아와다오)”를 노래하는데 사랑과 조국에 대한 충성, 사랑과 의무의 틈바구니
속에서 그의 고충을 나타내는 노래이다.

모두 퇴장한 뒤에 아달지자가 제단 가까이 나타나 사랑과 공포에 번민하면서 "신이여! 보호
하여 주소서"라면서 한탄한다. 그때 폴리오네가 나타나 “사랑스런 그대여”라며 포옹하려 했
지만, 그녀는 공포에 떨며 몸을 뺀다. 그는 그녀에게 로마에 가서 둘이서 영원히 행복하게
살자고 하니, 아달지자는 폴리오네의 성의에 감동되어 어떤 일이 있어도 그를 따르겠다고
굳게 맹세한다.

무대는 변하여 노르마의 거실이다. 노르마는 폴리오네 사이에 태어난 두 아이들을 어두운
동굴 안에서 몰래 키우고 있었다. 그리고 그녀는 폴리오네가 로마로 돌아갈 때 자기와 아이
들을 버릴 것이라고 생각하면서 두려움과 분노에 사로잡혀 있으면서, 한편으로는 자기의 사
랑의 적수가 누구인지는 몰라도 폴리오네가 그 사랑에 빠져 있음을 비관하고 있다.

잠시 후 누군가 방문하는 소리가 들린다. 아달지자가 마음속으로 번민하고 있는 것을 호소
하기 위해 찾아온 것이다. 그녀는 신앙을 버리고 사랑을 구하게 된 마음을 노르마에게 고백
한다. 그 말을 들은 노르마 또한 자기도 같은 죄를 범한 것을 생각하여 동정하는 마음으로
부드럽게 대해 준다.

그때 별안간 폴리오네가 나타나므로 아달지자가 바로 자기 사랑의 적수인 것을 알게 된다.
폴리오네는 아달지자를 데리고 가려 하지만, 화가 난 노르마는 그에게 “두 자식과 나를 배
반한 자”라고 욕설을 퍼부으며 사라져 버리라고 호령한다. 뒤이어 전쟁의 신이 노르마를 부
르는 소리가 들린다. 그녀는 아달지자를 데리고 나가는데 폴리오네도 퇴장한다.

제2막 / 노르마의 거실
노르마는 절망한 나머지 자고 있는 아이들을 죽이려 하나, 어머니의 사랑 때문인지 차마 죽
일 수는 없었다. 그리하여 그녀는 시녀 클로틸타에게 아달지자를 데려 오도록 한다. 죽음을
각오한 노르마는 아달지자에게 아이들을 폴리오네에게 보내 달라고 부탁한다. 그녀는 이를
거절하면서 폴리오네와의 사랑을 노르마를 위해 포기하겠다고 약속한다. 여기서 정결하고
절묘한 2중창 “바라보라. 노르마여(Mirao Norma)”가 불려진다. 그녀의 성의에 감동한 노르
마는 기운을 차리고 “최후까지…(Si fineall' O re all…)”라는 우정의 2중창을 노래한다.

장면은 다시 바뀌어 숲속의 성지이다. 병사들이 모여서 로마군의 동정에 대해 의논하는 가
운데 오로베소는 곧 폴리오네가 냉혹한 총독과 교대되리라는 것을 설명한다. 그리고 때가
올 때까지 평온함을 가장하고 있다가 단숨에 적을 타도할 것을 훈계한다.

노르마는 아달지자의 심부름이 어떻게 되었나하고 기다리고 있다. 그러나 그녀의 기대는 어
긋나서 폴리오네가 아달지자를 단념하지 못해 노르마에게 돌아 올 마음이 없다는 것을 알려
준다. 이 보고에 격분한 노르마는 흥분하여 로마 군대와 싸울 것을 병사들에게 명령하기 위
해 방패를 힘차게 세 번 두드린다. 사람들은 “전쟁이다! 싸움이다!”하며 환성을 울린다.

그때 클로틸타가 달려 와서 승원에 로마군이 잠입했다고 알려 준다. 바로 그 남자가 폴리오
네이다. 이 포로야말로 훌륭한 선물로서, 싸움이 시작되는 차에 신의 희생물로 봉헌하기에
알맞은 인물인 것이다. 오로베소가 검을 뽑아 제단 앞에 끌려 나온 폴리오네에게 가까이 가
는데 노르마는 아버지를 막아서며 단도를 빼앗고 폴리오네의 가슴을 찌르려 하다가 급히 멈
춘다.

사람들은 노르마의 행위를 의심하지만, 노르마는 누군가 반역자가 있기에 그를 승원으로 끌
어 들였다고 한다. 그러므로 그 배반자를 우선 조사해 보자고 아버지에게 부탁한다. 오로베
소도 그 말을 받아들이고 모두 퇴장한다. 여기서 노르마의 “그대는 내 수중에(In mia man
alfn tu se……)”를 노래하고 계속해서 폴리오네와 2중창으로 이어진다.

노르마는 지금 그대를 살릴 수 있는 것은 자기 뿐이라고 폴리오네에게 말하면서, 아달지자
를 버리고 자기와 아들에게 돌아온다면 생명을 구해 주겠다는 것이다. 그러나 아달지자를
사랑하고 있는 폴리오네는 그녀를 용서하고 자기에게 죽음을 달라고 부탁한다. 이 말을 들
은 노르마는 단호히 거절하고 나서 아달지자를 사형시키겠다고 말한다. 폴리오네는 그녀의
목숨만은 살려 달라고 계속 애원하자, 질투심에 불탄 노르마는 그녀를 폴리오네의 눈앞에서
신에게 희생물로 처형시키겠다고 말한다.

노르마는 사람들을 집합시켜 신성함을 모독한 한사람의 여승을 신에게 제물로 바치겠다고
선언한다. 군중들이 그 여인은 누구냐고 묻자, 폴리오네는 그녀가 아달지자의 이름을 부를
까봐 겁에 질려 있으나 뜻밖에도 노르마는 자기 자신이라고 외친다. 일동은 깜짝 놀라 그녀
를 바라본다.

이 말을 들은 폴리오네는 배신한 자기를 두 사람의 생명을 구하기 위해 자신의 생명을 희생
시키려는 노르마의 위대한 정신에 감격한다. 사람들은 너무나 뜻 밖이기에 반신반의(半信半
疑)하지만, 그녀는 아버지에게 가서 “자기 때문에 아이들까지 희생시키지 말아 주세요(Deh
non Voler……)”라는 아리아로 부탁한다. 오로베소는 눈물을 감추며 죽어 가는 딸의 소원
을 들어 준다. 이렇게 인사를 마친 다음, 불구덩이에 뛰어 드니 폴리오네도 그녀를 뒤따른
다. 아버지와 일동이 “두 사람의 희생으로 이 사원의 제단이 다시금 깨끗해지는 것 같다”는
합창을 부르는 가운데 서서히 최후의 막이 내린다.

** 음반
Sutherland/Horne,
지휘 : Bonynge
London Symphony Orchestra
발매 : April 2002
Catalogue number:470413
Series: Compact Opera Collection
Label: Decca

Joan Sutherland
발매 : August 1993
Catalogue number:440404
Label: Decca

BELLINI Norma
Maria Callas
CMS 566428 2(EMI)

BELLINI Norma - Highlights
Maria Callas
CDM 566662 2(EMI)

BELLINI Norma
Maria Callas
CDS 556271 2(EMI)

Plácido DOMINGO
Italian Opera Arias
Renata Scotto, Kiri Te Kanawa, Ileana Cotrubas, Ingvar Wixell
Sony Classical 89843

BELLINI Norma
Maria Callas
CDM 764419 2

BELLINI Norma
Riccardo Muti
CDS 555471 2

** 퍼 가는 것은 좋습니다. 그러나 반드시 출처를 밝히시기 바랍니다.


Name
Memo
Password
 
     
Prev
   비제(Bizet) / 카르멘(Carmen) [1]

곽근수
Next
   로시니(Rossini) / 세비야의 이발사(Il barbiere di Siviglia) [1]

곽근수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ty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