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르/음악 용어

0
 147   8   5
  View Articles

Name  
   곽근수 
Subject  
   병신 난봉가, 사설 난봉가 등

** 유투브 감상
http://youtu.be/P2u8LS7DWb0
  

황해도 민요엔 별스러울만큼 난봉가의 종류가 많습니다. 난봉가의 정격(定格)
이라고 할 수 있는 [난봉가]와 [잦은 난봉가] 이외에도 [병신 난봉가] [사설
난봉가] [소연평 난봉가] 따위가 있습니다.

[병신 난봉가]는 노래를 할 때 병신의 흉내를 내는 춤을 곁들였기 때문에 이
런 이름이 붙었고, 메기고 받는 형태로 노래되는 사설 난봉가는 받는 부분의
가사가 촘촘히 주워 섬기는 기법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 입니다.
한편, 연평도에서 생성된 것으로 알려진 소연평 난봉가는 후렴귀에 "산이로구
나"라는 가사가 있어서 산타령의 영향을 많이 받은 민요로 이해되고 있습니
다. 병신 난봉가와 사설 난봉가의 후렴이 "내 사랑아"로 되어 있는 것과 구분
이 되는 것입니다.

이들 노래의 속도를 살펴보면 병신 난봉가는 잦은 난봉가와 속도가 같고, 사
설 난봉가는 이보다 빠른 탬포로 노래되고, 소연평 난봉가는 서양의 행진곡에
가까울만큼 아주 빠른 탬포로 노래 됩니다.

가사의 내용을 보면, 병신 난봉가는 세상을 풍자하고 냉소하는 것이고, 사설
난봉가는 해학과 풍자가 질펀해서 문학성이 가장 두드러져 있습니다. 이에 비
해서 소연평 난봉가는 산과 바다를 소재로 삼은 평범한 내용으로 되어 있습니
다.

병신 난봉가
(후렴) 에헤 에헤 어야 어야야듸야
내 사랑아

능라도 수양버들 후여후여 잡구서
가지를 말라고 생야단이라

님이 저리 다정타고 속의 속정을 주지마라
일후에 남 되면 후회 막급이라

사설 난봉가
(후렴)에 에헹 어야 어야야 듸야 내 사랑아 에헤

왜 생겼나 왜 생겼나 요다지 곱게 왜 생겼나
왜 생겼나 왜 생겼나 요다지 곱게 왜 생겼나
무쇠풍구 돌풍구 사람의 간장을 다 녹여 내누나

나를 버리고 가시는 님은 십리도 못가서 발병이 난다
나를 버리고 가시는 님은 십리도 못가서 발병이 난다
이십리 못가서 불한당 만나고 삼십리 못가서 내 생각하고서
되돌아오누나

앞집의 체네가 시집을 가는데 뒷집의 총각이 목 매러 간다
앞집 처녀가 시집을 가는데 뒷집 총각이 목 매러 간다
사람 죽는건 아깝지 않으나 새끼 서발이 또 난봉나누나

물 길러 간다고 강짜를 말고 부뚜막 우에다가 우물을 파렴
물 길러 간다고 강짜를 말고 부뚜막 우에다가 우물을 파려마

소연평 난봉가
(후렴) 나나나나 산이로구나 아니 놀고 뭐 할소냐

소연평은 칡산이요 연평산은 춤산이로다
니나나나 니나나나 들깨 참깨 꾀놀아라

낟가리 고개 엿 사다 붙인거 슬슬 동풍에 다 녹아 내린다
돌아오네 돌아를 오네 보렴 뿌리에 배 돌아 온다
우리집 새서방 재간이 좋아서 게딱지 타고서 낚시질 간다네


Name
Memo
Password
 
     
Prev
   긴 난봉가와 잦은 난봉가

곽근수
Next
   나니가타령

곽근수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ty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