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자료실

0
 112   6   2
  View Articles

Name  
   곽근수 
File #1  
   2012022202934_0[1].jpg (74.7 KB)   Download : 302
Subject  
   120년 역사 피츠버그심포니, 신인 협연자 경연으로 선발



유튜브 동영상으로 추리고 네티즌 투표로 후보 뽑아
엄숙하고 고루한 이미지로 악명 높던 클래식 음악계도 미국의 '아메리칸 아이
돌'이나 한국의 '슈퍼스타 K' 같은 경연 프로그램의 위력을 절감한 것일까요.
120여 년 역사의 미국 중견 악단인 피츠버그 심포니 오케스트라(지휘자 만프
레트 호네크)가 최근 이 악단과 협연할 신인 연주자를 공개 모집하면서, 네티
즌의 투표를 적극적으로 심사에 반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악단과 협연하는 연주자나 곡목 선정은 오케스트라와 음악감독의 고
유 권한으로 여겨졌지요. 클래식 음악계의 전반적 불황 속에서 클래식 팬뿐 아
니라 일반 대중의 관심도 이끌어 내겠다는 뜻에서 마련한 일종의 '이벤트'인
셈입니다. 악단 부대표인 로버트 모이어는 "재능 있는 젊은 연주자를 찾아내
기 위해 21세기의 기술을 도입하려는 시도"라고 설명합니다.

'협주곡 경연(Concerto Competition)'이라고 이름 붙인 선발 과정은 대중음악
의 경연 프로그램과 흡사합니다. 신인 연주자들이 다음 달 22일까지 인터넷 동
영상 사이트인 유튜브에 10여 분짜리 연주 동영상을 띄우면, 우선 악단 단원들
과 행정 스태프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20명을 추려서 4월 13일 발표합니다.
이때부터 2주간 네티즌 투표를 통해서 최종 후보자 4명을 선정하고, 이 4명은
오는 6월 지휘자 호네크 앞에서 최종 오디션을 치르게 되지요. 우승자는 오는
11~12월 이 악단과 두 차례 협연할 기회와 상금 1만달러를 받습니다.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와 네티즌 평가를 통해서 협연자를 선발하기로 한 미국
피츠버그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안내 문구.“ 우리 악단과 협연할 준비가 되어
있습니까?”라면서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다. /피츠버그 심포니 제공 '18세 이상
의 합법적인 미국 거주자'라는 참가 조건은 우리에게 다소 아쉽지만, 피아노
와 바이올린, 첼로 같은 인기 악기뿐 아니라 플루트와 오보에 같은 목관 악기
와 호른과 트럼펫 등의 금관, 하프까지 참가 가능한 악기도 다양합니다.

네티즌의 눈길을 잡으려는 노력은 미국 음악계에서도 꽤 활발한 편입니다. 신
시내티 심포니와 워싱턴 국립 교향악단도 트위터를 활용해 연주평을 듣거나,
연주곡목을 해설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네티즌이 협연자 선발에 직접 참여하
는 건 미국서도 사실상 이번이 처음입니다.

물론 참가자 수준에 대한 우려도 존재합니다. 이를 의식한 듯 지휘자 호네크
도 "수준은 반드시 보장되어야 한다. 우리와 협연할 만한 기량을 갖춘 독주자
가 없을 경우에는 '우승자 없음'이라고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양방향
소통이 강조되는 소셜 네트워크(Social Network) 시대, 이 악단의 행보는 과
연 인기영합일까요, 새로운 변화의 시작일까요.

출처 : 조선일보, 김성현 기자 (2012년2월23일자)


Name
Memo
Password
 
     


no
subject
name
date
hit
*
92
  몸값 수십억… 名器는 어떤 소리를 낼까? 스트라디바리우스 vs. 과르네리 / 허윤희 기자

곽근수
2008/02/23 8165 704
91
  김민진 독집 음반 냈다

곽근수
2008/03/26 5246 638
90
  말러 이보다 더 좋을 순 없다

곽근수
2010/08/05 3980 382
89
  명테너 디 스테파노, 칼라스 곁으로 가다. [1]

곽근수
2009/05/22 7573 577
88
  부산시립교향악단 특별기획연주회 2010 웰빙콘서트III "미뉴에트와 스케르초"

곽근수
2010/09/01 4372 426
87
  토요상설무대-부산시립교향악단

곽근수
2010/09/01 3579 460
86
  토요상설무대 / 국악공연

곽근수
2010/09/01 4176 459

  120년 역사 피츠버그심포니, 신인 협연자 경연으로 선발

곽근수
2012/02/24 2577 369
84
  지휘 겸업하는 장한나

곽근수
2012/07/05 2705 381
83
  클래식 올림픽 있다면

곽근수
2012/08/10 2109 351
82
  빈 소년 합창단 500여년 역사상 첫 한국인 지휘자가 탄생했다

곽근수
2012/11/05 2365 283
81
  19세기 유럽에는 '코레아의 신부(新婦)'가 있었다‘

곽근수
2012/11/29 2682 331
80
  금호아트홀 첫 상주 음악가 피아니스트 김다솔

곽근수
2012/12/10 2267 317
79
   카타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음악감독 되는 장한나 인터뷰

곽근수
2012/12/10 2983 312
78
  피아니스트 손열음 독주회-앙코르 7곡, 쉴 틈 없이 이어져… 아찔한 기교에 휘파람 선율

곽근수
2013/03/09 3621 361
77
  제1회 차이코프스키 국제콩쿠르 우승한 美 피아니스트 반 클라이번 사망

곽근수
2013/03/09 3429 330
76
  KBS교향악단 새 상임지휘자에 요엘 레비(Yoel Levi) 선정

곽근수
2013/08/29 2224 358
75
  솔 오페라단 <나부코> 공연 소식

곽근수
2013/09/19 1958 283
74
  솔 오페라단 <사랑의 묘약> 공연

곽근수
2014/03/03 1691 282
73
  피아니스트 조성진 폴란드 국제 쇼팽 피아노 콩쿠르 우승

곽근수
2015/10/21 2276 257
[1] 2 [3][4][5][6]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Zety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