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서 자료실

0
 111   6   5
  View Articles

Name  
   곽근수 
File #1  
   capt.mil10203032107.italy_obit_di_stefano_mil102[1][1][1].jpg (59.9 KB)   Download : 466
Subject  
   명테너 디 스테파노, 칼라스 곁으로 가다.



사진 : 1974년 메트로폴리턴 오페라에서 있었던 자선음악회에 나란히 선 두 사


조선일보 김성현 기자 danpa@chosun.com  

1950년대 세계 오페라의 ‘황금 콤비’를 이뤘던 주세페 디 스테파노와 마리아 칼
라스. 천상(天上)의 화음을 천상에서 다시 들을 수 있을까. 전설의 소프라노 마
리아 칼라스(Callas)와 가장 어울렸던 단짝 성악가인 명(名) 테너 주세페 디
스테파노(Giuseppe Di Stefano)가 지난 3일 이탈리아 밀라노 북부의 자택에
서 86세로 별세했다. 디 스테파노는 2004년 12월 케냐에서 절도범의 흉기에 머
리를 맞은 뒤 투병을 거듭했다고 외신들은 전했다.

디 스테파노는 1948년 뉴욕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극장에서 베르디 오페라 '리
골레토'의 만토바 공작 역으로 데뷔한 뒤 1965년까지 이 극장에서만 112차례
노래한 최정상의 가수였다. 그는 1953년부터 1957년까지 칼라스와 '세계 최고
의 황금 콤비'로 호흡을 맞춰 빼어난 오페라 음반을 남겼다. 디 스테파노가 카
바라도시 역을, 칼라스가 토스카를 각각 맡았던 오페라 '토스카'(EMI) 음반 등
은 지금도 젊은 남녀 성악가들에게 교과서다. 음악 칼럼니스트 유형종씨는 "칼
라스의 목소리가 '쇳소리'로 불릴 정도로 억셌다면, 디 스테파노는 가공하지
않은 순수한 목소리로 맑은 영혼을 노래하는 듯해 오히려 어울렸다"고 했다.

사실 디 스테파노는 평소 칼라스와 자주 언쟁을 벌였고, "저 여자와 다시는 공
연하지 않는다"고 말한 적도 많았다. 하지만 그리스 선박왕 오나시스가 재클
린 케네디와 결혼하기 위해 칼라스를 떠난 뒤, 크게 상처받은 칼라스를 따뜻하
게 위로해 준 사람도 디 스테파노였다. 디 스테파노와 칼라스는 1974년 이화여
대 강당에서 내한 공연도 가졌다.

----------------------------------------------------------------
문화일보 심은정기자 fearless@munhwa.com

세기의 소프라노 마리아 칼라스의 단짝이자 20세기 최고의 테너 중 한명으로
가받는 주세페 디 스테파노가 3일 숨졌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86세. 스테파
노는 지난 2004년 아프리카 케냐에서 휴가를 즐기던 중 강도에게 입은 부상으
로 그동안 식물인간 상태에 있었다.

이탈리아 시칠리아에서 태어난 스테파노는 1946년 오페라 ‘마농’의 그리외 역
으로 데뷔했으며 이후 이탈리아의 라 스칼라, 미국의 메트로폴리탄 등 세계 유
수의 오페라 극장에서 공연했다. 특히 1951년 브라질에서 칼라스와 첫 공연을
한 후 1970년대 초반까지 그와 칼라스는 ‘명콤비’를 이뤄 세계 오페라 무대를
누볐으며 여러장의 기념비적인 음반을 남겼다. 특히 고인은 1967년 내한공연
을 하는 등 여러차례 국내무대에 올랐었다.

   -------------------------------------------------------------

Giuseppe Di Stefano, 86, sang with Maria Callas
By Ariel David, Associated Press

ROME - Giuseppe Di Stefano, one of the greatest tenors of the 20th
century and a celebrated singing partner of soprano Maria Callas, died
Monday, his wife said. He was 86.

Mr. Di Stefano died at home in Santa Maria Hoe, north of Milan, from
injuries sustained in a November 2004 attack at his family's villa in
Kenya, said his wife, Monika Curth.

Unidentified assailants struck the retired tenor on the head during the
attack. Mr. Di Stefano underwent surgery twice in Mombasa before being
flown to Milan. He awakened from a coma, but never fully recovered.

"He was 100 percent disabled, he couldn't even eat alone," Curth
said. "Lately he frequently had colds and pneumonia."

Mr. Di Stefano, born in Sicily in 1921, made his debut in 1946 in the
orthern city of Reggio Emilia with Massenet's "Manon," and went on to
sing at the world's top opera houses, including Milan's La Scala, New
York's Metropolitan, and in Vienna and Berlin. His last performance was
in Rome in 1992.

Known for his powerful voice, Mr. Di Stefano also is remembered for his
duets with Callas, who performed and recorded with him several times
in the 1950s through her final tour in 1973.

Mr. Di Stefano was at the height of his career when other stars of
contemporary opera were taking their first steps. Luciano Pavarotti, who
died in September, had his big international break when he stood in for
Mr. Di Stefano as Rodolfo in Puccini's "La Boheme" at London's Covent
Garden in 1963.

At the Metropolitan Opera, Mr. Di Stefano sang in 112 performances from
1948 to 1965, making his debut in Verdi's "Rigoletto" as the Duke. "His
musical merits have mostly to do with style, for the voice, though neither
small nor ugly, is not an organ of great beauty," composer Virgil
Thomson wrote in the New York Herald Tribune after that first
performance. "But he has an impeccable enunciation, and he projects a
phrase with style and authority. Also his personality is fresh and
genuine."

On Monday, Italy and the world of opera celebrated him as one of the
greats. "Let us remember his great talent and his fascinating
interpretations, which brought to stages across the world the feelings
and emotions of our best musical tradition," Italian President Giorgio
Napolitano said in a message to Curth.

"Another great of the 'Scala family' enters into the history of opera, into
its myth," said a statement from the storied Milan opera house, where
Mr. Di Stefano sang 185 times. "He enjoyed a long, passionate run, full of
friends and memorable events."

Marcello Giordani, a top Sicilian tenor currently rehearsing "Ernani" at the
Met, said he was "deeply saddened" by Mr. Di Stefano's death.

"As a child growing up in Catania, I was greatly inspired by his
magnificent voice, musicality, and dramatic sensibilities," Giordani
said. "His passing is a tremendous loss to the world of opera, and most
especially to the people of Sicily."

Mr. Di Stefano will be buried in Santa Maria Hoe after a church funeral
Wednesday, his wife said.



JimmiXS
 ::: JefvhzTkpJnrG  

JimmiXzSq
 ::: tRaPKaNen  

JimmiXzSq
 ::: kGPctNoqTsFHum  

JimmiNu
 ::: NlnwGYhywDVUsfgZph  

GoldenTabs
 ::: wcWVTHGklmf  

Free Software Downlo
 ::: !dY9nvq46xN  

JamesFeF
 ::: 7pS#2ol3lyO  

Name
Memo
Password
 
     


no
subject
name
date
hit
*
31
  빈 소년 합창단 500여년 역사상 첫 한국인 지휘자가 탄생했다

곽근수
2012/11/05 2287 281
30
  클래식 올림픽 있다면

곽근수
2012/08/10 2065 348
29
  지휘 겸업하는 장한나

곽근수
2012/07/05 2628 379
28
  120년 역사 피츠버그심포니, 신인 협연자 경연으로 선발

곽근수
2012/02/24 2497 364
27
  토요상설무대 / 국악공연 [1]

곽근수
2010/09/01 4072 456
26
  토요상설무대-부산시립교향악단

곽근수
2010/09/01 3525 458
25
  부산시립교향악단 특별기획연주회 2010 웰빙콘서트III "미뉴에트와 스케르초"

곽근수
2010/09/01 4287 425
24
  말러 이보다 더 좋을 순 없다

곽근수
2010/08/05 3841 378

  명테너 디 스테파노, 칼라스 곁으로 가다. [7]

곽근수
2009/05/22 7313 566
22
  김민진 독집 음반 냈다

곽근수
2008/03/26 5163 633
21
  몸값 수십억… 名器는 어떤 소리를 낼까? 스트라디바리우스 vs. 과르네리 / 허윤희 기자 [9]

곽근수
2008/02/23 7997 695
20
  마에스트로, 성자의 영혼을 부활케 한다 (조선일보 / 김성현 기자) [4]

곽근수
2008/02/06 6646 757
19
  유리로 만든 CD [1]

곽근수
2008/01/09 5391 794
18
  조선일보 공연팀이 뽑은 올해의 10대 뉴스

곽근수
2007/12/29 5056 711
17
  ‘신이 내린 목소리’ 성악의 거장 파바로티 타계

곽근수
2007/12/20 5273 774
16
  뉴욕 필 새 지휘자에 40세 앨런 길버트(Alan Gilbert) [1]

곽근수
2007/12/20 6715 839
15
  러시아 출신 첼로 거장 로스트로포비치 타계 [1]

곽근수
2007/12/20 5961 739
14
  부산시립교향악단 제430회 정기연주회

곽근수
2007/12/20 5038 775
13
  부산시향 2005 송년음악회

곽근수
2007/12/20 5485 682
12
  부산시향 제381회 정기연주회

곽근수
2007/12/20 5058 717
[1][2][3][4] 5 [6]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Zetyx